'같이살래요' 이상우 "김소연과 결혼, 연기 더 잘된다"
2018.03.14 오후 3:08
17일 오후 7시55분 첫 방송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같이 살래요' 이상우가 김소연과 결혼 이후 연기에 좀 더 집중할 수 있게 됐다고 털어놨다.

17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KBS 2TV 새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극본 박필주 연출 윤창범) 제작발표회에서 이상우는 "아내 김소연이 집에서 대본을 많이 맞춰준다. 열심히 잘 하라고 응원해 준다"라며 "연기를 잘 맞춰주는 사람이 집에 있으니 연기가 더 잘 되는 것 같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이상우는 해외 의료봉사에 앞장서는 까칠한 내과전문의 정은태 역을 맡았다.

'같이 살래요'는 유쾌한 웃음과 감동으로 신중년 부모세대와 자식 세대의 썸과 쌈, 사랑과 전쟁을 통해 가족의 의미를 그려낸 2060 전 세대 가족 로맨스. 유동근, 장미희, 박선영, 한지혜, 이상우, 여회현, 금새록 등이 출연한다.

한편, '같이 살래요'는 '황금빛 내 인생' 후속으로 17일 오후 7시55분 첫 방송된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같이살래요' 이상우 "김소연과 결혼, 연기 더 잘된다"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