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일본서도 통했다…팬미팅 2만 5천여팬 몰려
2018.03.08 오후 4:54
일본 도쿄와 오사카에서 6회에 걸쳐 팬미팅 진행
[조이뉴스24 박재덕 기자] 걸그룹 모모랜드의 일본 내 인기가 심상치 않다.

8일 소속사 더블킥컴퍼니는 "'모모랜드 라이센스 앨범 'MOMOLAND The BEST ~Korean Ver.' 릴리즈 기념 팬미팅에서 3일간 총 2만 5천여 명의 팬을 만났다"고 밝혔다.

모모랜드가 지난 2월 28일과 3월 3일~4일, 일본 도쿄와 오사카에서 6회에 걸쳐 진행한 팬미팅에 회당 3000~5000여명의 일본팬들이 몰려 관계자들을 당황케 했다.



3월 2일 열린 일본 매체 쇼케이스에서도 100여 매체가 참석해 모모랜드 멤버들에게 큰 관심을 보였다.

모모랜드는 미니 라이브와 하이터치로 진행된 팬미팅에서 ‘짠쿵쾅’ ‘꼼짝마’ ‘어마어마해 EDM ver.’ ‘뿜뿜’ 등을 불렀으며, 일본 팬들은 한국어 버전임에도 다수가 한국 응원법으로 모모랜드의 노래를 따라부르며 흥을 돋우는 진풍경이 연출됐다.


또한 팬들은 모모랜드의 CD와 굿즈 등을 사기 위해 이른 아침부터 줄을 서서 기다렸으며, 상품들이 완판되는 등 모모랜드의 일본 내 인기를 실감케 했다.



소속사의 한 관계자는 “일본에서의 정식 데뷔를 앞두고 기대 이상의 반응에 한국과 일본 관계자들이 모두 놀랐다”며 “일본에서의 한류 열풍을 이어가는데 한 몫 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모모랜드는 3집 미니앨범 ‘GREAT!’의 타이틀곡 ‘뿜뿜’으로 역주행 신화를 쓰며 음악방송 5관왕을 기록중이다.

/박재덕기자 avalo@joynews24.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