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광화문 5G 체험관에서 올림픽 단체응원
2018.02.14 오전 9:53
미디어파사드로 사옥 외벽에 경기 중계하기도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공식통신파트너 KT(대표 황창규)는 13일 광화문 라이브사이트에서 국민과 함께하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응원전을 진행했다.

광화문 라이브사이트는 서울에서도 5G 네트워크와 ICT 기술이 접목된 동계 스포츠를 체험하고 평창 동계올림픽 주요 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KT의 공식 체험관이다.

특히 이날은 KT의 '세계최초 5G' TV CF에 출연하고 있는 루지 국가대표 성은령 선수와 쇼트트랙 국가대표 최민정 선수의 메달결정전이 있는 경기를 응원하기 위해 KT 임직원들을 비롯해 직장인, 외국 관광객들의 많은 참여가 이어졌다.

벼랑 끝에몰린 40대 가장 “기적같은일이”[확인]
4월 주식시장 1000% 급등예상종목 포착![확인]


저녁 7시부터 진행된 응원전에는 치어리더 박기량을 비롯한 평창동계올림픽 대회 운영인력 공식 서포터즈인 '아리아리걸스'와 KT 농구단의 김정석 응원단장이 함께 참여해 아리아리 댄스와 KT의 평창동계올림픽 캠페인곡인 '챌린지 투게더(Challenge Together)'에 맞춘 응원을 진행하며 응원전의 분위기를 더욱 뜨겁게 했다.


광화문 KT 라이브사이트 응원전에서는 라이브사이트 내외부의 대형 스크린 외에도 KT 광화문사옥 외벽을 활용한 초대형 미디어파사드로 동시에 경기를 중계해 지나가는 일반 시민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함께 응원에 동참하도록 했다. 현장에 있던 시민들은 이날 선수들의 성패에 관계없이 끊임없는 응원과 환호로 광화문 라이브사이트를 가득 채웠다.

한편, 광화문 KT 라이브사이트에서는 15일부터 시작되는 설 연휴 기간 동안 라이브사이트를 방문하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즉석 사진' 이벤트를 진행한다. 라이브사이트 내부에서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즉석 사진과 함께 종이액자를 제공하여 광화문 라이브사이트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김형준 KT 평창동계올림픽추진단장은 "KT는 평창동계올림픽을 대한민국 모두가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광화문 광장에 라이브사이트를 만들었다"며, "평창, 강릉에 직접 찾아가지 못하더라도 모든 사람들이 올림픽을 즐길 수 있도록 평창 동계올림픽이 끝날 때까지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광화문 KT 라이브사이트는 평창동계올림픽이 마무리되는 25일까지 운영되며 매일 오전 11시30분부터 저녁 8시30분까지 관람할 수 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KT, 광화문 5G 체험관에서 올림픽 단체응원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