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설 명절 기간도 '정상영업'
2018.02.12 오전 10:59
24시간 계좌 개설에서 대출까지 모든 서비스 제공
[아이뉴스24 유재형 기자]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은행장 심성훈)는 15일 부터 18일일 까지 이어지는 설날 연휴 기간 동안 비상근무체제를 가동하고 정상적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24시간 365일 운영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인만큼 이번 설날 연휴에도 계좌 개설에서 대출까지 모든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케이뱅크는 일평균 70여명의 직원들이 근무조를 나눠 고객센터, 전산센터 등에서 24시간 근무할 예정이다. 또한 사업·리스크관리·금융소비자보호 등 주요 부서별로 일별 담당 임직원을 지정해 해당일에는 자택 비상대기를 시행한다.
.
케이뱅크 옥성환 경영기획본부장은 "100% 비대면 은행으로서 케이뱅크는 연휴기간에도 고객들에게 최상의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연휴 기간 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특이점이나 비상상황 발생시 실시간 대응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유재형기자 webpoem@i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