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애프터파티 무사히 마쳤다"…태양X민효린
2018.02.04 오전 9:29
지난 3일 비공개 결혼식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그룹 빅뱅 멤버 태양과 배우 민효리의 결혼식 애프터파티 사진이 공개됐다.

4일 태양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태양이 신부 민효린과 함께 많은 분들의 축복 속에 결혼식과 애프터파티를 무사히 마쳤습니다"라며 두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앞서 지난 3일 태양과 민효린은 오후 3시부터 경기도의 한 교회에서 가족, 친지, 지인들의 축복 속에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본식 사회는 평소 친분이 두터웠던 동료 배우 기태영이 맡았고 축가는 동료 가수 자이언티가 맡아 두 사람의 앞날을 축하했다.







이들은 결혼식 이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피로연을 진행했다. 피로연의 사회는 같은 빅뱅 멤버 대성, 축가는 CL과 빅뱅 승리가 맡아 축하 분위기를 이어갔다.


한편 태양과 민효린은 연예계 공식 커플로, 지난 2015년 5월 열애를 인정하고 3년째 사랑을 키워왔다. 두 사람은 2014년 6월 태양의 솔로 앨범 타이틀곡 '새벽 한시' 뮤직비디오에 함께 출연하며 처음 인연을 맺었다. 태양은 올해 군 입대 예정이며 민효린은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 개봉을 앞두고 있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