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 "올림픽·월드컵 앞두고 UHD TV 판매 '쑥'"
2018.01.28 오전 10:28
55인치 UHD TV 500대 한정 39만9천원 판매
[아이뉴스24 윤지혜기자] 평창동계올림픽과 러시아월드컵을 앞두고 UHD TV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28일 G마켓은 올해(1~24일) UHD TV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91% 증가했다고 밝혔다. 대기업 브랜드 제품은 114%, 중소기업 TV는 74% 각각 증가하는 등 가성비가 높은 중소기업 TV의 성장세도 두드러졌다.

이에 G마켓은 중소기업인 '모넥스'와 함께 29일부터 '55인치 4K UHD TV'를 39만9천원에 할인 판매한다. 500대 한정 판매로 ▲전국 무료 배송 ▲스탠드 설치 혜택을 제공한다.





이번 제품은 패널 가장자리에 LED 라이트 유닛을 배치하는 'ELED(엣지형) 패널'을 사용했다. 화면 전체에 빛을 고르게 분산시키고 시야각이 넓은 것이 특징이다. 60헤르츠(Hz) 영상으로 스포츠 경기 장면을 보다 생생하게 표현할 수 있다. 소비 전력도 적어 오랜 시간 시청해도 전기료 부담이 적고 제품 수명이 길다.


G마켓 가전팀 김충일 팀장은 "세계적인 스포츠 축제가 두 번이나 진행되는 짝수해임을 입증이라도 하듯 UHD TV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며 "집에서도 현장의 생생한 감동을 느낄 수 있도록 고화질의 TV뿐만 아니라 다양한 음향기기 등 가전제품의 인기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편, TV 사운드를 결정하는 각종 음향기기의 판매량도 증가세다. G마켓에서 1~24일 판매된 사운드바는 전년 동기 대비 198% 증가했고 천정 및 벽걸이형 HIFi 스피커는 36%, 홈시어터는 18% 각각 신장했다

/윤지혜기자 jie@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