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서울 온 北현송월, '모피 목도리에 킬힐 눈길'
2018.01.21 오후 1:28
[아이뉴스24] 북한이 21일 평창 동계올림픽 북측 예술단 파견을 위한 사전점검단의 단장으로 남측에 보낸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이 서울역에서 KTX에 탑승하고 있다.

남북 대화에 나서거나 우리측에 파견되는 북측 대표단을 여성이 인솔한 경우는 2013년 6월 김성혜 당시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서기국 부장이 남북 장관급 회담을 위한 판문점 실무접촉에 북측 수석대표로 나왔던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현송월은 지난 15일 열린 북한 예술단 파견을 위한 남북 실무접촉에 북측 대표로 모습을 드러내기도 했다.







/사진공동취재단 photo@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