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교 "임창정, 가사 세심하게 신경써줘 감사"
2018.01.18 오전 11:39
19일 오후 6시 데뷔곡 '잊어도 그것이' 발표, 임창정 작사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신인 가수 미교가 임창정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미교가 18일 오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싱글 '유 앤 아이(YOU & I)'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타이틀곡 '잊어도 그것이' 가사를 써준 임창정에게 "직접 만나지는 못했지만 제목부터 가사까지 세심하게 신경을 많이 써주셨다. 정말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어 "좋은 곡을 받고 가사를 어떻게 하면 좋을까 고민을 하다가 특별하게도 임창정 선배님과 인연이 닿아서 가사를 받게 됐다"며 "기회가 된다면 '잊어도 그것이'를 함께 부르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타이틀곡 '잊어도 그것이'는 헤어진 연인과의 이별 후를 그린 어쿠스틱 발라드로, 이별한 한 여성의 절절한 마음을 담았다. 임창정이 심혈을 기울여 가사를 작업해 애절한 노랫말을 완성했다.

미교는 지난해 발라드부터 댄스까지 다양한 장르의 커버 영상으로 큰 관심을 받았다. 답가와 역주행의 주역으로 거듭난 미교는 5개월 만에 유튜브 채널 구독자 10만 명 이상을 돌파했으며, 앨범 요청이 쇄도했다.

미교의 데뷔 싱글은 19일 오후 6시 음원이 공개된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