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31일 완전체 컴백…'장화신은 고양이' 재해석
2018.01.18 오전 9:43
새 앨범 'Act.4 Cait Sith' 발매, 멤버 소이 합류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걸그룹 구구단이 오는 31일 9인 완전체로 돌아온다.

구구단은 18일 오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티징 이미지를 공개하고 9인 전원의 완전체 컴백 소식을 알렸다. 멤버 소이가 이번 앨범부터 합류해 9인의 완전체로 돌아와 더욱 단단해진 컴백 무대를 가질 예정이다.

구구단은 이번 티징 이미지를 통해 앨범명, 타이틀 곡명, 발매 일시를 동시 공개하며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컴백 앨범인 두 번째 싱글은 'Act.4 Cait Sith'로, 이는 유럽 전설 속의 고양이 요정을 뜻한다. 이 요정을 모티브로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진 프랑스 동화 '장화 신은 고양이'를 구구단이 재해석했다. 작품 '장화 신은 고양이'는 고양이의 활약으로 인해 주인이 성공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는데, 구구단은 장화 신은 고양이가 되어 대중들의 조력자가 되겠다는 콘셉트를 담았다.



앞서 구구단은 동화, 명화, 영화 등 장르의 구분 없이 개성 강한 색깔로 작품을 재해석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컴백 타이틀곡은 '더 부츠(The Boots)'로 확정됐다. '원더랜드(Wonderland), '나 같은 애', '초코코(Chococo)'에 이어 '더 부츠'로 2018년 활동의 포문을 연다. 새 앨범은 오는 3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구구단, 31일 완전체 컴백…'장화신은 고양이' 재해석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