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빵생활' 임화영 종영소감 "김제희 사랑해줘 감사"
2018.01.18 오전 8:44
"항상 기억에 남는 드라마 됐으면"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배우 임화영이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연출 신원호, 극본기획 이우정, 극본 정보훈) 종영을 앞두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18일 소속사 유본컴퍼니는 공식 SNS를 통해 임화영 종영 소감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임화영은 "오늘이 벌써 마지막 방송하는 날이다. 드라마에 정말 큰 사랑을 주셔서 스태프들, 배우들 모두 행복하게 촬영할 수 있었다"고 시청자를 향한 고마운 마음을 밝혔다.



이어 "엊그저께 여러분에게 김제희 역할로 찾아뵙겠다고 말한 것 같은데 오늘 벌써 마지막으로 '김제희를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인사하게 되는 것 같다"며 역할과 드라마를 떠나 보내는 아쉬움 섞인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또한 "'슬기로운 감빵생활'이 시청자분들에게 항상 기억에 남는 드라마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진한 여운을 남겼다.


마지막으로 "앞으로도 여러분들에게 좋은 모습, 그리고 좋은 연기 보여드릴 수 있는 사람이 되겠다"라고 덧붙이며 향후 활동에 기대감을 불어넣었다.

극중 임화영은 박해수(김제혁 역)의 하나뿐인 동생 김제희 역으로 가슴 아픈 사연을 절절한 눈물 연기와 세심한 감정 연기로 호평 받았다. 뿐만 아니라 어린 시절부터 짝사랑해왔던 정경호(이준호 역)를 향한 꾸밈없는 솔직한 사랑법을 보여주며 특유의 순수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한편 '슬기로운 감빵생활' 최종화는 이날 밤 9시10분 방송된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관련기사

'감빵생활' 임화영 종영소감 "김제희 사랑해줘 감사"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