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발라드 전설' 김정민, 오늘(18일) '살고싶다' 발표
2018.01.18 오전 8:43
수록곡 '브라보'에 권선국 박상민 참여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90년대 록발라드 열풍을 이끈 가수 김정민이 돌아온다.

김정민은 18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앨범 '살고싶다'를 공개한다. 2015년 발표한 '먼 훗날에'에 이어 2년 3개월 만에 돌아온 김정민의 신보에는 타이틀곡 '살고싶다'와 '브라보(BRAVO)', '브라보' EDM Ver.까지 3곡이 담겼다.



타이틀곡 '살고싶다'는 2018년 유난히 추운 겨울을 포근하게 감싸줄 감성 발라드로, 전자 음향과 디지털 사운드에 지친 리스너들에게 아날로그 사운드에 김정민 특유의 무겁지 않은 샤우트 창법이 더해진 곡이다.

가요는 물론 클래식과 순수 음악을 추구하는 승 시학 작곡가의 곡이며, 작사에는 제목처럼 죽을만큼 간절한 마음을 담아 김정민이 직접 가사에 참여하여 흔치 않은 애절한 감성 발라드로 완성했다.


수록곡 '브라보'는 그루브한 비트에 경쾌하고 시원한 브라스와 리드미컬한 기타가 돋보이는 신나고 펑키한 곡으로, 어린 시절 친구들과 함께 나누던 추억을 되새기며 그때 그 시절로 돌아가 지치고 힘든 이들에게 든든한 응원의 한 마디가 될 수 있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브라보'에는 90년대 가요계를 주름 잡은 가수 박상민과 녹색지대 권선국이 피처링에 참여했다.

김정민은 2015년 '먼 훗날에'로 약 7년 만에 가요계로 컴백한 뒤 '록발라드의 전설'이라 불렸던 전성기 시절의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며 반가운 귀환을 알렸다. 김정민은 이번 신곡 발매를 시작으로 더욱 활발한 음악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