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률 "수많은 감상글, 차트 1위보다 더 소중해"
2018.01.17 오전 9:34
팬들에 감사 인사 "좋은 결과 보니 기분 좋더군요"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3년여 만에 앨범 '답장'을 발표한 뮤지션 김동률이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지난 16일 김동률은 자신의 SNS를 통해 "감사 인사가 늦었습니다"라는 글로 자신의 음악을 변함없이 지지해준 팬들에게 말문을 열었다.

지난 11일 새 앨범 '답장'을 발표한 김동률은 주요 음악차트에서 1위를 독식하며 3년의 공백을 무색하게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앨범 타이틀과 동명의 타이틀곡 '답장'을 비롯해 'Moonlight', '사랑한다 말해도(Feat.이소라)', '연극', 'Contact'가 수록된 앨범은 전곡이 큰 관심을 받았다.





김동률은 "앨범이 나온 후, 제 글에 남겨 주신 댓글들, 그리고 여기저기 올려 주신 감상글들, 꼼꼼히 읽어 보았다"라며 "글들을 읽으면서 울컥울컥하느라 타이밍을 놓쳤네요. 음악 하는 동료들, 지인들의 축하 문자도 그 어느 때보다 많이 받았다"라고 발표 이후 팬들의 반응들을 하나하나 되새겼다고 밝혔다.


김동률은 차트 1위에 대해 "앨범이 나오고 하루 동안은 소위 '차트 올킬' 이라는 것도 해 보았습니다. 저도 사람인지라 순위에 연연하지 말아야지 굳게 다짐해 놓고도, 막상 좋은 결과를 보게 되니 정말 기분이 좋더군요"라며 '차트 올킬' 소감을 전했다.

김동률은 "저를 제일 행복하게 만든 건, 여러분들이 남겨 주신 글들이었다. 중학교 때 제 노래를 처음 듣고, 사랑 고백을 제 노래로 하고, 결혼 축가를 제 노래로 직접 부르고, 지금은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는 한 남자 분. 바쁘게 사느라 울어 본 지가 언제인지 모르겠는데 다시 20대로 돌아가게 해 줘서 고맙다는 어떤 분. 다음 공연은 아이들과 함께 오겠다는 분. 엄마가 좋아해서 듣기 시작했는데 팬이 되었다는 10대 소녀 분. 정말 수많은 분들이 남겨 주신 응원의 글들이 차트 1위 성적보다 더 소중하게 느껴졌다고 말씀드리면 믿어 주실는지요. 그리고 애정을 갖고 질책해 주신 글들, 실망의 글들 또한 가슴 깊이 새기겠다"라며 팬들에게 굳건한 다짐을 새겼다.

김동률은 지난해 중순 영국에서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와 녹음해 주목을 받았으며, 신곡 '답장' 뮤직비디오에는 배우 현빈이 출연해 큰 화제를 모았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