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남녀' 윤정수, 가수 청하에 "심쿵해" 깜짝 발언
2018.01.16 오후 3:54
'현실남녀'서 비현실남에 등극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방송인 윤정수가 최고 비현실남에 등극했다.

16일 MBN 예능프로그램 '현실남녀' 제작진은 윤정수를 비롯한 출연자들의 녹화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배우 공현주는 '현실남녀' 첫 녹화 이후 여자들끼리 단체 메시지 방이 생겼다고 밝혔다. 그러자 나이 순에 따라 맏형 신성우에 이어 '현실남 2호'로 불린 윤정수는 "남자들은 메시지를 꾸준히 잘 못한다. 할 얘기가 있으면 바로 전화를 한다"라고 말하며 메시지를 대하는 남녀의 다른 입장을 전했다.



그러자 배우 한은정은 "확실히 남자랑 여자랑 스타일이 다른 것 같다. 여자들은 메시지 보내는 걸 엄청 좋아한다. 이모티콘도 보내고 한다"라고 말했다. 이에 윤정수는 "이모티콘은 돈 주고 사야 되는 거죠? 몇 십 원이면 되나요?"라고 비현실적인 발언을 해 모두를 경악케 했다.


그러자 코미디언 양세형은 "몇 십 원이요?"라고 되물었고 한은정 역시 "요즘 몇 십 원짜리 이모티콘이 어디 있어요?"라고 덧붙였다. 윤정수 옆에 있던 가수 청하는 "요즘 이모티콘은 2000~3000원 정도 한다"라고 설명했다.

윤정수는 "청하야, 나한테 너무 친절하게 알려주지 마. 심쿵해"라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양세형은 "정수형이 러브라인을 잘못 잡으신 거 같다"라고 무리한 러브라인을 잡은 윤정수를 놀려 모두를 폭소케 했다.

지난 11일 첫방송된 '현실남녀' 2회는 '운전남녀'라는 주제로 남녀의 다른 운전 능력을 살펴본다. 8인의 현실남녀들의 일상 속으로 들어가 그들의 실제 운전모습을 살펴보고 운전면허시험장이라는 같은 상황 속에서 현실남녀는 각각 어떤 운전 스킬을 뽐낼지 그 모습도 지켜본다.

한편 '현실남녀'는 남녀의 다른 감각 능력을 일깨우고 각각의 능력을 개발함은 물론 남녀에 대한 일반적인 고정관념을 타파해보는 리얼 공감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현실남녀' 2회는 오는 18일 방영된다. 매주 목요일 밤 11시 방송.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관련기사

'현실남녀' 윤정수, 가수 청하에 "심쿵해" 깜짝 발언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