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고현정 "참신한 멜로 하고 싶은 꿈 있어"
2018.01.15 오후 3:34
17일 '리턴' 첫 방송, 변호사 최자혜 역 맡아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배우 고현정이 참신한 멜로물에 출연하고 싶다는 뜻을 내비쳤다.

15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새 수목드라마 '리턴'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고현정은 "멜로를 할 생각은 없냐"는 질문에 "요즘에 참신한 멜로 작품이 많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그는 "요즘 사랑에 대해 다르게 생각하는 편이다. 사랑 담론을 나눌 수 있는 작가와 배우가 있다면 모두가 생각하는 사랑 외에 1년 넘게 생각하고 있는 사랑 이야기를 해보고 싶은 그런 꿈은 아직 있다"고 말했다.

'리턴'은 도로 위 의문의 시신, 살인 용의자로 떠오른 4명의 상류층, TV 리턴 쇼 진행자 최자혜 변호사가 촉법소년 출신 독고영 형사와 함께 살인 사건의 진실을 파헤쳐 나가는 스릴러드라마다.

고현정은 늦은 나이에 사법고시에 합격한 열정적인 변호사이자 TV 법정 쇼 '리턴'의 진행자 최자혜 역을 맡았다.

'리턴'은 17일 첫 방송된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