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정효근, 이것이 덩크의 파워!
2018.01.14 오후 4:12
[조이뉴스24 이영훈기자] 14일 오후 서울 잠실동 학생체육관에서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올스타전' 올스타매직팀과 올스타 드림팀 경기가 열렸다. 경기시작에 앞서 열린 덩크 콘테스트에서 전자랜드 정효근이 덩크슛을 하고 있다.

이번 올스타전은 최초로 드래프트를 통해 팀을 나눴다. 팬 투표로 결정된 24명의 참가 선수 중 전체 1, 2위를 차지한 오세근(KGC인삼공사)과 이정현(KCC)이 각각 자신과 한 팀을 이룰 선수들을 뽑았다.

오세근은 '매직팀'에 데이비드 사이먼(KGC인삼공사), 박찬희(전자랜드), 최준용(SK), 이종현(현대모비스)으로 베스트 5를 구축했다. 이정현은 '드림팀'에 양희종(KGC인삼공사), 김태술(삼성), 김종규(LG), 디온테 버튼(DB)으로 베스트 5를 완성했다.

벼랑 끝에몰린 40대 가장 “기적같은일이”[확인]
4월 주식시장 1000% 급등예상종목 포착![확인]






/잠실학생체=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정효근, 이것이 덩크의 파워!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