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연강재단, 국내외 학교에 맞춤식 도서 지원
2017.12.29 오전 10:29
도서벽지 초등학교, 해외 한국학교 등 57곳에 4억원 상당 도서전달
[아이뉴스24 이영웅기자] 두산그룹의 장학학술재단인 두산연강재단(이사장 박용현)이 국내 도서벽지 41개 초등학교와 일본, 베트남 등 해외 16개 한국학교에 총 4억4천만원 상당 도서 3만7천여권을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맞춤식 도서 지원은 일방적인 지원 방식에서 벗어나 지도교사가 학생들에게 권하고 싶은 책과 학생들이 읽기 원하는 책을 골라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두산연강재단은 이 사업을 통해 지난 2006년부터 올해까지 국내 초등학교, 해외 한국학교 등 총 592곳에 약 34만 권의 도서를 지원했다.

한편, 두산연강재단은 1978년 설립 이래 장학, 학술, 문화사업을 지원하고 있는 두산그룹의 장학학술재단이다.



/이영웅기자 hero@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