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아이유, '올해를 빛낸 가수'…트와이스X장윤정 후순위

방탄소년단, 윤종신, 워너원, 엑소 등 상위권 올라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가수 아이유가 2017년을 빛낸 가수로 선정됐다. 후순위로 그룹 트와이스, 장윤정 등이 이름을 올려 올해 여성가수의 뜨거운활약을 짐작케 했다.

한국갤럽이 지난 7월, 9월, 11월 세 차례에 걸쳐 전국(제주 제외)의 만 13~59세 남녀 4천200명을 대상으로 올 한 해 활동한 가수 중 가장 좋아하는 가수를 세 명까지 물은 결과(자유응답), 아이유가 15.2%의 지지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2008년 데뷔한 10년차 가수 아이유는 2010년 '좋은 날', 2011년 '너랑 나', 2013년 '분홍신' 등 발표곡들이 매년 음원 차트를 휩쓸었다. 2014년엔 '너의 의미' 등 리메이크 곡으로 중장년층까지 아우르며 그해 '올해를 빛낸 가수'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올해는 3월 '밤편지'를 시작으로 뮤지션 오혁과 함께한 '사랑이 잘', 4월 '팔레트' 앨범, 9월 '꽃갈피 둘' 앨범을 통해 그만의 감성이 담긴 곡들을 선보이며 3년 만에 다시 1위에 올랐다.

2위는 트와이스(9.1%)다. 작년 'CHEER UP'과 'TT'가 히트하며 대세로 떠올랐으며, 음원 판매, 인기, 화제성에서 현재 아이돌 걸그룹 중 명실상부한 선두주자다.

올해 2월 'KNOCK KNOCK', 5월 'SIGNAL', 10월 'LIKEY', 12월 'Heart Shaker'까지 잇단 히트로 바쁜 한 해를 보냈다. 일본에도 진출해 데뷔 앨범 '#TWICE', 오리지널 싱글 'One More Time'이 일본 레코드협회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고 한국가수로는 6년 만에 NHK '홍백가합전' 출연을 확정했다. 10대 남성에게 가장 사랑받는 걸그룹이며, 데뷔 초 10대 중심이었던 팬층이 20~30대로 확장됐다.

3위는 '트로트 여왕' 장윤정(8.9%)이 차지했다. 올해 싱글 앨범 '벚꽃길 2017' '당신편'을 발표했고, SBS '언니는 살아있다' OST '불장난', 11월 '옆집누나'를 발표했다. 오랜 기간 불리는 트로트 특성상 '초혼' '사랑아' '어머나' 등 대표곡들이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주로 장년층에서 많은 지지를 받으며, 2014년만 제외하고 2007년 이후 꾸준히 5위 안에 들었다.

이어 방탄소년단, 윤종신, 워너원, 엑소, 빅뱅, 임창정 등이 후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아이유·방탄소년단·엑소, 2017 MMA 대상…상 싹쓸이(종합)


    'MMA 2017' 아이유, 올해 첫 대상·특별했던 무대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