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박나래 돌발 고백 "충재보다 기안84 좋아"
2017.12.15 오후 9:17
박나래-기안94, 현실 썸 계속 된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나혼자산다' 기안84가 박나래에게 '돌발 고백'을 받았다. 사랑과 우정 사이를 넘나들며 현실 속 썸을 보여왔던 두 사람의 관계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15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사랑과 우정 사이를 넘나드는 박나래와 기안84의 썸이 공개된다.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에서는 박나래와 기안84가 평범한 국밥집에서 밥을 먹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기안84는 충격에 빠져 손으로 입을 막고 있고, 박나래도 부끄러운듯 살짝 붉어진 얼굴로 묘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박나래는 자꾸 김충재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는 기안84에게 "충재 씨보다 오빠가 더 좋아요"라며 불쑥 진심을 전했다. 기안84는 갑자기 훅 들어온 박나래의 고백에 아득해지는 정신을 붙잡으려 소주를 찾았고, 예상치 못한 격한 반응에 박나래도 깜짝 놀랐다. 이에 두 사람은 서로를 어색해 하며 간질간질한 분위기를 이어갔다는 후문이다.

이날 방송에서 기안84는 박나래에게 오빠미를 발산하며 설렘을 유발할 예정이라고. 화보 촬영을 앞두고 스쿼트 200개를 해 근육통이 온 박나래를 위해 계단에서 매너손을 시전하는가 하면, 박나래의 술친구를 질투하다 엉겁결에 질투한 사실까지 인정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나혼자산다', 박나래 돌발 고백 "충재보다 기안84 좋아"
댓글보기(0)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