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사이버보안전문단·SW취약점신고 평가 시상
2017.12.13 오후 2:00
PCA생명보험 등 인터넷진흥원장상, 신고포상제 최우수상은 동아대
[아이뉴스24 김국배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김석환, KISA)은 2017년 사이버보안전문단 우수 프로젝트와 소프트웨어(SW) 신규 취약점 신고포상제 우수 신고자에 대한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3일 발표했다.

사이버보안전문단은 중대한 침해사고가 발생할 경우 민관 합동조사단에 참여하기 위해 KISA에서 운영하는 정보보호 전문가 그룹이다. 올 한 해 총 15개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이중 PCA 생명보험(이정하 팀장)의 '클라우드 서비스 구축 시 보안 고려사항', LG유플러스(김현국 책임)의 '블록체인 현황, 문제점 및 활성화 방안', 신한저축은행(조성현 팀장)의 '중소기업을 위한 개방형 PC 보안점검 프로그램'이 우수 프로젝트로 한국인터넷진흥원장상을 수상했다.

SW 신규취약점 신고포상제 우수 신고자 시상식에서는 보안 방화벽 장비 및 공유기에 관한 취약점을 신고한 동아대학교 김동현 군이 최우수상을 받았다.



IP카메라·사물인터넷(IoT) 제품 컨트롤러 취약점을 신고한 EY한영의 박창현 씨는 IoT 부문 우수상을, 한컴오피스와 보안 프로그램 취약점을 신고한 스틸리언의 고기완 씨는 공동 운영사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박정호 KISA 부원장은 "이번에 선정된 우수 프로젝트와 신고 취약점을 바탕으로 더욱 많은 보안 전문가와 협력을 통해 사이버위협 예방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