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행' 연상호 감독, 디렉터스컷 올해의 장르 영화상 쾌거
2017.12.07 오후 8:17
"영광스러운 상 주셔서 감사"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연상호 감독이 디렉터스컷어워즈에서 올해의 장르영화상을 수상했다.

7일 서울 용산구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봉만대·이무영 감독의 진행으로 제17회 디렉터스컷어워즈 시상식이 진행됐다.

올해의 장르영화상은 영화 '부산행'에서 메가폰을 잡은 연상호 감독에게 돌아갔다.

연상호 감독은 "영광스러운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 열심히 만들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 충격에 빠진 주식시장..해결방법은?
- 100만원으로 1억 만들기 프로젝트!


한편 디렉터스컷어워즈는 한국영화감독조합의 감독들이 주최가 돼 직접 수상자를 선정하고 시상한다. 지난 2016년 7월1일부터 2017년 9월30일까지 개봉한(추석 개봉작 이전) 장편 영화를 대상으로 감독상·배우상 각 4개 부문, 총 8개 부문에서 수상자를 선정했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관련기사

'부산행' 연상호 감독, 디렉터스컷 올해의 장르 영화상 쾌거
댓글보기(0)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