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VER에서 아이뉴스24를 만나보세요



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스페셜 아이뉴스TV


삼성전자, 제2회 '삼성 투모로우 스토리' 개최

사회공헌 공모전 시상식과 성과 공유 행사 열려

[아이뉴스24 김문기기자] 삼성전자는 29일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실시한 공모전의 최종 결과를 발표하고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인 '삼성 투모로우 스토리'를 개최했다.

서울 우면동에 위치한 삼성 서울 R&D 캠퍼스에서 개최된 이번 행사에서는 참가자와 가족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회 현안 해결책을 찾고 실행하는 공모전인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 미래 소프트웨어 인재 발굴과 양성을 위한 공모전인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에 대한 시상식이 진행됐다.

시상식과 함께 공모전에 참가한 35개 팀이 개발한 솔루션의 시제품 전시와 체험 행사도 열렸다. 전시장에서는 소방관용 저가형 열화상 카메라를 개발해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 공모전 임팩트 부문 대상을 수상한 이그니스팀 소속의 현직 소방관이 직접 시연을 했다.

삼성전자는 이번 시상식 이후에도 삼성 투로모우 솔루션 수상작들이 실생활에 적용될 수 있도록 기술적·인적 지원을 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에서 수상한 학생들에게도 소프트웨어 우수 인재로 커갈 수 있도록 교육 프로그램 등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올해로 5회째를 맞는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에는 총 1천865개팀 9천325명이 지원했다. 시상은 아이디어 부문, 임팩트 부문으로 나눠 진행됐으며 대상 2팀을 포함해 총 12팀이 수상했다.

지난해 수상작 중 올 한해 사회에 보급돼 가장 큰 영향력을 발휘한 팀에 수여하는 임팩트 부문 대상은 화재 현장에서 인명구조에 필수 장비인 소방관용 저가형 열화상 카메라를 개발한 이그니스팀이 수상했다.

시제품으로 효과가 검증되고 사회에 긍정적 영향을 가져올 수 있는 프로젝트의 팀에 시상하는 아이디어 부문 대상은 IT 기술을 활용해 방목 가축 관리 시스템을 개발한 코소로스팀이 수상했다.

어릴 때 몽골에서 자란 코소로스팀의 팀장은 현지인들이 드넒은 초원에서 방목하며 가축을 기르고 관리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것을 보고 아이디어를 냈다. 몽골에 다시 가서 송신기, 중계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가축의 움직임, 위치, 온도 등의 정보를 수집 전송하는 시스템을 개발했다.

한편, 미래를 위한 소프트웨어를 주제로 진행된 제 3회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에는 2천231개팀 5천223명이 참여했다. 총 23개팀이 수상했다. 대상에는 가상 버스 정류장 생성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한 문창준, 최소정 고등학생이 수상했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삼성전자, 색각이상자 지원 TV앱 '씨컬러스' 확대


    삼성전자, '갤럭시S8' 버건디 레드 출시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기사에 댓글쓰기!
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