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22일부터 평창 롱패딩 판매재개
2017.11.21 오후 5:53
"안전문제로 매장 및 판매 일정 조정"
[아이뉴스24 이영웅기자] 롯데백화점이 동계올림픽 공식 라이선스 상품인 '구스롱다운점퍼', 일명 평창 롱패딩 판매를 오는 22일부터 재개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판매하는 물량은 최초 기획한 3만장 중 지금까지 소진된 부분을 제외한 7천장이다. 관련 내용은 이날부터 롯데백화점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우선 22일에는 롯데백화점 잠실점 에비뉴엘, 영등포점, 평촌점, 김포공항점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24일에는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광복점, 대구점, 대전점, 창원점, 울산점, 광주점 등 백화점 7개 점포와 롯데프리미엄아울렛 파주점, 동부산점, 롯데아울렛 수완점 등 아울렛 3개 점포에서 판매된다. 30일에는 잠실점 에비뉴엘에서 한번 더 판매한다.

롯데백화점은 예상보다 많은 고객이 평창 롱패딩을 구매하기 위해 몰리면서 구매 과정의 불편을 덜기 위해 매장 및 판매 일정을 조정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현재 평창 롱패딩은 일부 사이즈와 컬러가 품절된 상태로 남은 수량이 많지 않은 만큼 22일부터는 1인당 1개씩 구매가 가능하다.

/이영웅기자 hero@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