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22일부터 평창 롱패딩 판매재개
2017.11.21 오후 5:53
"안전문제로 매장 및 판매 일정 조정"
[아이뉴스24 이영웅기자] 롯데백화점이 동계올림픽 공식 라이선스 상품인 '구스롱다운점퍼', 일명 평창 롱패딩 판매를 오는 22일부터 재개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판매하는 물량은 최초 기획한 3만장 중 지금까지 소진된 부분을 제외한 7천장이다. 관련 내용은 이날부터 롯데백화점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벼랑 끝에몰린 40대 가장 “기적같은일이”[확인]
4월 주식시장 1000% 급등예상종목 포착![확인]


우선 22일에는 롯데백화점 잠실점 에비뉴엘, 영등포점, 평촌점, 김포공항점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24일에는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광복점, 대구점, 대전점, 창원점, 울산점, 광주점 등 백화점 7개 점포와 롯데프리미엄아울렛 파주점, 동부산점, 롯데아울렛 수완점 등 아울렛 3개 점포에서 판매된다. 30일에는 잠실점 에비뉴엘에서 한번 더 판매한다.

롯데백화점은 예상보다 많은 고객이 평창 롱패딩을 구매하기 위해 몰리면서 구매 과정의 불편을 덜기 위해 매장 및 판매 일정을 조정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현재 평창 롱패딩은 일부 사이즈와 컬러가 품절된 상태로 남은 수량이 많지 않은 만큼 22일부터는 1인당 1개씩 구매가 가능하다.

/이영웅기자 hero@inews24.com

관련기사

롯데백화점, 22일부터 평창 롱패딩 판매재개
댓글보기(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