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1]이영호, 김택용 3대1 제압 후 결승행
2017.10.31 오후 8:51
강력한 메카닉 병력으로 김택용 무너뜨리며 3대1 승리
[아이뉴스24 박준영기자] '최종병기' 이영호가 '택신' 김택용을 세트스코어 3대1로 제압하고 결승에 진출했다. 이영호는 오는 12일 '포식자' 조일장을 상대로 ASL 3연패에 도전한다.

이영호는 31일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아프리카TV 스타리그(ASL) 시즌4' 4강전에서 김택용에 4세트 승리를 거뒀다.

'골드러시'에서 진행된 경기에서 이영호는 김택용보다 먼저 앞마당 멀티를 가져가며 부유하게 시작했다. SCV로 꾸준히 김택용의 본진을 정찰한 이영호는 프로토스의 움직임에 맞춰 다음 테크트리로 넘어갔다.






김택용이 셔틀 2기로 이영호의 본진을 급습했지만 큰 이득을 챙기지 못했다. 두 번째 멀티를 확보한 이영호는 팩토리를 늘리고 벌처와 탱크, 골리앗을 전진 배치하며 공격 준비를 마쳤다.

김택용의 드라군을 모두 잡은 이영호는 센터 지역으로 진출했다. 공격력 업그레이드 2단계가 완료된 탱크의 강력한 화력에 김택용은 후퇴를 거듭했다. 승기를 잡은 이영호는 김택용의 멀티 지역을 파괴하며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