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남사당놀이 기념 우표 2종 발행
2017.10.27 오전 6:17
2009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지정
[아이뉴스24 도민선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국가무형문화재 제3호인 남사당놀이를 소재로 한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기념우표 2종(총 50만장)을 발행한다고 27일 발표했다.

조선시대 서민층에서 생겨난 남사당놀이는 '남자들로 구성된 유랑광대놀이'다. 야외마당에서 음악과 춤, 연극과 곡예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펼치는 전통 민속공연이다. 지난 2009년 9월에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도 등재돼 세계적인 가치를 인정받았다.



이번에 발행되는 우표에는 남사당놀이 중에서 꼭두각시 인형극인 '덜미'와 농악놀이인 '풍물', 곡예 놀이를 하는 '무동타기'가 그려졌다.

남사당놀이는 단순히 관객들과 어우러져 즐거움을 선사하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당대의 부조리를 풍자하고 문제점을 폭로 하는 등 약자의 목소리를 대변해 더욱 가치가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우정사업본부 관계자는 "이번 우표 발행으로 전통문화유산들의 가치를 되새겨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