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택시, 카카오T로 재탄생
2017.10.16 오전 10:14
택시·내비·대리운전·주차 등 모든 이동 서비스 제공
[아이뉴스24 민혜정기자] 카카오택시가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진화한다.

카카오 자회사 카카오모빌리티는 모바일 택시 호출앱 ‘카카오택시’ 를 ‘카카오T'로 리브랜딩 할 계획이라고 16일 발표했다.

이달 중 선보일 '카카오T'는 택시, 내비게이션, 대리운전, 주차를 비롯해 카카오모빌리티가 앞으로 선보일 모든 이동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빌리티 전문 플랫폼으로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카카오T 라는 이름에는 카카오택시가 모든 이동 수단과 방법을 제공하는 모빌리티 브랜드로 진화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택시'의 T 가 모든 이동 수단을 뜻하는 'Transportaion'으로 개념을 확장한 것이다.

이용자는 카카오T 하나만으로 다양한 이동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다. 카카오T 첫 버전은 택시, 대리운전, 내비게이션, 주차 서비스를 제공한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앞으로 선보일 다양한 이동 서비스들을 모두 카카오T에 탑재할 계획이다.


정주환 카카오모빌리티 대표는 "한국을 대표하는 모빌리티 기업으로서, 카카오T를 통해 이동, 교통 영역에서의 지속적인 혁신과 변화를 보여줄 것"이라며 "새로 선보일 주차를 비롯한 모든 이동 관련 서비스들을 카카오T에서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이 기사에 댓글쓰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