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HD]이태임, '가려지지 않는 자신감'
2017.10.13 오후 5:17
[조이뉴스24 정소희기자] 배우 이태임이 13일 오후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제26회 부일영화상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올해 부일영화상 최우수작품상 후보로는 천만 영화 '택시운전사'(감독 장훈)와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 초청작 '그 후'(감독 홍상수)를 비롯해 '밀정'(감독 김지운), '박열'(감독 이준익), '아수라'(감독 김성수)가 경합한다.

남녀주연상 후보도 쟁쟁하다. 권해효(그 후), 이제훈(박열), 정우성(아수라), 송강호(택시운전사), 조진웅(해빙)이 맞붙으며 공효진(미씽: 사라진 여자), 김민희(밤의 해변에서 혼자), 김옥빈(악녀), 김하늘(여교사), 윤여정(죽여주는 여자)가 후보자 리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 충격에 빠진 주식시장..해결방법은?
- 100만원으로 1억 만들기 프로젝트!






/부산=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조이HD]이태임, '가려지지 않는 자신감'
댓글보기(0)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