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한가위 시승단 차량 전달
2017.09.29 오전 9:17
티볼리 아머, G4 렉스턴 등 총 60대…"신차 체험의 기회"
[아이뉴스24 이영은기자] 쌍용자동차가 한가위 연휴 동안 주요 모델을 체험할 수 있는 한가위 시승단을 운영하며, 당첨 고객들에게 차량을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전국 전시장에서 ▲티볼리 아머(30대) ▲G4 렉스턴(20대) ▲코란도 C(10대) 등 총 60대가 당첨 고객들에게 전달됐으며, 10월 10일까지 주행성능을 비롯한 상품성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시승단 전원에게 주유상품권(5만원)을 지급한다.

- 충격에 빠진 주식시장..해결방법은?
- 100만원으로 1억 만들기 프로젝트!


쌍용차는 시승을 마친 고객이 올 연말까지 쌍용차 신차를 구매할 경우 1% 특별 할인 혜택을 부여한다. 또 블로그를 통해 시승기를 공유한 고객들 중 우수 시승기 작성자에게 추가 주유상품권(5만원)을 지급한다.

쌍용차 관계자는 "이번 한가위 시승단을 통해 주행성능을 비롯해 각 모델의 전반적인 상품성을 충분히 체험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영은기자 eun0614@i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