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北 서울 불바다 등 발언, 한미동맹 심각한 도전" 2017.08.10 11:18
"어떤 도발도 단호하게 응징할 수 있는 대비태세 갖췄다"
[아이뉴스24 채송무기자] 우리 군이 북한의 서울 불바다·괌 주변 포위사격 발언에 대해 성명을 통해 엄중 경고했다.

노재천 합동참모본부 공보실장은 10일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 위협에 관한 우리 군의 입장' 발표에서 "북한의 서울 불바다 등 우리에 대한 망언과 선제적 보복작전, 괌 주변 포위사격 등 동맹에 대한 망발은 우리 군과 한미동맹에 대한 심각한 도전"이라고 규탄했다.



노 공보실장은 "만약 우리 군의 준엄한 경고에도 불구하고 북한이 도발을 자행한다면 우리 군과 한미동맹의 강력하고 단호한 대응에 직면할 것"이라며 "우리 군은 강력한 한미연합방위태세를 기반으로 북한의 어떠한 도발도 즉각적이고 단호하게 응징할 수 있는 만발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북한의 위협에 대한 경계태세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답을 하지 않았다. 그러나 군은 "북한의 도발에 대비하여 한미연합 방위태세를 바탕으로 만반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군관계자는 "현재 북한의 직접적인 도발 관련, 특이 동향은 없다"고 말했다. 군은 "북한의 도발 상황에 대한 우리 군의 대비 태세는 분명히 갖춰져 있다"고 설명했다.

/채송무기자 dedanhi@i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