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멤버 줄어드니 책임감 더 커져"
2017.06.19 오후 2:17
19일 새 미니앨범 발표, 4인 체제로 활동 돌입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나인뮤지스가 4인조로 무대에 서면서 책임감이 더 커졌다고 했다.

나인뮤지스는 19일 오후 서울 서교동 예스24 무브홀에서 새 미니앨범 '뮤지스 다이어리 파트2 : 아이덴티티(MUSES DIARY PART.2 : IDENTIT)'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나인뮤지스는 디제잉 공부를 하고 있는 멤버 성아를 제외한 4인조로 활동한다.



나인뮤지스는 "멤버 수가 많았을 때는 그것 자체만으로도 무대가 꽉 채워졌는데 멤버 수가 줄어들다 보니 그만큼 책임감이 더욱 커진 것 같다"며 "안무 구성 역시 4인조로 바뀌면서 각자의 개성을 살리는 독무가 많아진 점이 달라졌다"고 밝혔다.

또 "함께 나인뮤지스로 활동했던 전 멤버들이 단체 채팅 방을 통해 많은 응원을 해줬다"며 "몇몇 멤버들은 우리의 활동 재개에 대해 내심 부러워하는 것 같기도 하다. 전 멤버 민하도 칭찬을 잘 하지 않는 편인데 이번 앨범 재킷을 보고 너무 예쁘다고 말해줬다"고 했다.


나인뮤지스의 새 앨범 타이틀곡 '기억해'는 전형적인 EDM 구성을 벗어나 레트로적이면서 현대적 사운드가 같이 어우러져 독특한 과감한 시도의 댄스곡이다.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