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모바일앱 '엠팝'에서 홍채인증 시작
2017.04.21 오전 10:17
원스톱으로 주식거래와 뱅킹이 가능
[아이뉴스24 김다운기자] 삼성증권은 21일부터 공인인증서나 보안카드없이 홍채인증만으로 모바일앱 '엠팝(mPOP)'의 금융거래가 가능하도록 해주는 홍채인증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삼성증권의 홍채인증 서비스는 홍채인증기능이 탑재된 삼성전자 '갤럭시 S8'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삼성증권이 제공하는 홍채인증 서비스는 삼성전자의 '삼성 패스'에 적용된 첨단 생체 인증 기술을 기반으로 한 안전한 보안체계를 갖추고 있다.

- 충격에 빠진 주식시장..해결방법은?
- 100만원으로 1억 만들기 프로젝트!


이번 홍채인증 서비스 도입으로 삼성증권 고객은 기존 공인인증서, 간편비밀번호 인증 외에도 홍채인증을 통해 모바일 금융거래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삼성증권은 지난해 8월 지문인증·간편비밀번호 서비스를 시작한데 이어 이번에 삼성 패스의 홍채인증 서비스를 도입했다.

특히 고객들이 모바일앱에서 자주 이용하는 이체 거래시 보안카드, 일회용비밀번호(OTP) 없이 홍채인증만으로 원스톱 거래가 가능하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홍채·지문 등 바이오인증을 통한 모바일 금융거래는 편리성과 보안성을 모두 갖추고 있어, 고객들의 관심이 높다"며 "홍채인증 도입으로 모바일 거래 고객의 만족도를 획기적으로 높일 수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관련기사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