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이미영]서신애의 파격 드레스를 바라보는 두가지 시선
아역배우에서 스무살 배우로…일탈일까, 무리수일까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올해도 수많은 별들이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을 밟았다. 여배우들의 드레스 향연 속 '반전 스타'에 카메라 플래시가 터졌다. 아역배우 출신의 스무살 서신애가 '파격 드레스'로 이목을 집중 시켰다. 서신애는 지난 12일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했...
국감 답변하는 김용환 원자력안전위원장
양의지, '3차전으로 끝내고 싶어요!'
과기정통부, VR확산 '첨단미디어테크랩' 개소

오피니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