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크리스티아노 아몬 퀄컴 사장 "韓 CDMA부터 깊은 인연, 무엇도 끊을 수 없다"
법무부 장관 지명된 추미애 미소
한 자리에 모인 한중 기업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