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국감 증인 출석한 네이버 한성숙·카카오 여민수
'웨이브' 일일 유료가입자 최대 4.5배↑…'녹두전' 순항에 '화색'
국정감사도 식후경